염증 발생 위험을 높이는 흡연

연세의대에서 성인 41만 여명을 대상으로 흡연과 비만이 체내 백혈구 수치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연구한 결과 흡연이 비만보다 염증 발생 위험도가 정상인보다 2배나 높아 비만보다 건강에 해롭다고 발표했다.


발표에 따르면 정상 체중 성인이 흡연했을때 염증 발생 위험도가 남성 2.07배, 여성 2.11배였는데, 비흡연자가 비만하면 염증 위험도는 남성 1.09배, 여성 1.16배였다. 특히 비만한데다 흡연까지 하면 염증 발생 위험도가 2.4배로 높아졌다.

 ☞ 염증 발생 위험도가 높으면 심혈관질환, 암 같은 질환으로 이어지기 쉽다고.

 

미국 튤레인 대학의 연구에서도 유사한 결과가 나온 적이 있다. 성인 17000명을 대상으로 흡연자, 흡연 과거력이 있는 사람, 담배를 피운 적이 없는 사람으로 나눠 혈액중 호모시스테인, C반응성 단백질, 피브리노겐 수치를 비교한 결과 흡연자는 세가지 수치가 크게 높았고 담배를 피우다 끊은 사람은 전혀 담배를 피우지 않은 사람보다 약간 높았다.

 ☞ 혈액중 호모시스테인, C반응성 단백질, 피브리노겐 수치가 높을수록 혈관에 염증이나 혈전을 일으키기 쉽다.

by 백발도사 | 2017/11/15 15:11 | 가정의학과 | 트랙백 | 덧글(0)

심리학에선

심리학에선 진짜 웃음은 “뒤센 스마일”이라하고

이 반대의 가식적인 웃음을 “팬 아메리카 스마일”이라 하는데

항공사 승무원의 직업적인 미소에서 유래한 것이라고 한다.

아마도 진짜 웃음이 눈과 입주변 모두가 움직이는데 반해

억지 웃음은 입만 웃기 때문인가보다.

사는게 지루하고 팍팍한 이들에겐

가식적인 미소조차 없는게 더 끔찍한 현실일수도.
일몰, 해지는 모습, 괌 - 100% 무료 고해상도 이미지 무가입 다운로드

항상 투덜거리는 사람들이 있다.

그 사람들은 에덴동산에서 태어났다 하더라도

수많은 불평거리를 찾아냈을 것이다.

어딜 가더라도 행복해 보이는 사람들이 있다.

그들은 자신을 둘러싼 주위 환경에서

늘 아름다움과 은총을 본다.

 

- 존 러벅의《성찰》중에서 -

by 백발도사 | 2017/11/15 15:09 | 좋은 생각 | 트랙백 | 덧글(0)

전의총 “정부 추진한 한약 안정성 프로젝트 실패”

한약재 GMP제도란 쉽게말해 한방 점방에서 파는 한약재는 공인된 검증기관의 검사를 받은 것만 사용해 한약재의 안정성이나 품질 등에 대한 문제를 없애자는 제도지만 구멍이 여기저기 뚫려있어 사실상 한방사 개인의 양심에 맏겨 놓는다는게 현실이라는 지적이 있다.

 

최근의 개인 한방 점방들의 특징중 하나는 한약중 일부를 자신이 직접 만드는 것이 아니라 다른 한방 점방에서 사온 것을 마치 자기가 직접 만든 것인양 파는 것이다. 이 경우에도 한약의 고질적인 문제인 부작용/합병증이 있더라도 그 인과관계를 정확히 파악하기는 어렵다는 것은 여전하다.


전의총 “정부 추진한 한약 안정성 프로젝트 실패”

한약규격품·한약재 GMP 전면의무화 후 유해물질 검출 한약재 제조·판매업체 적발

전국의사총연합은 19일 성명을 통해 “정부가 바닥에 떨어진 한약의 안전성에 대한 국민신뢰 회복을 위해 여러 제도를 시행하고 있으나 여전히 유통 한약재에서 인체에 유해한 중금속, 이산화황, 잔류농약 등이 검출되고 있어 한약에 대한 우려가 확산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전의총은 보건복지부가 지난 2012년 4월부터 시행한 ‘한약규격품 사용제’는 물론 올해 1월부터 시행한 ‘제조 및 품질관리 기준(GMP)’ 전면의무화 제도 모두 실패한 정책이라고 꼬집었다.

 

전의총에 따르면 한약규격품 사용제 시행 이후 한약재 제조·판매업체인 동경종합상사가 지난 2012년 1월부터 2014년 10월까지 1만6,000여 회에 걸쳐 65억원 상당의 한약재를 판매한 혐의로 검찰로부터 적발됐다.

 

해당 업체가 유통시킨 한약재 중 ‘맥문동’은 이산화황 검사결과 수치가 3,340ppm으로 유통기준인 30ppm을 111배 이상 초과했지만 1ppm으로 시험성적서를 위조, 3년간 236개 품목을 판매한 것으로 드러났다.

 

또 한약재 GMP 전문의무화가 시행되던 지난 10월 한약재에 대한 수거검사 결과 14개 한약재 제조업체에서 중금속, 잔류농약, 이산화황 등이 검출돼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3개월 제조업무정지 행정처분을 받았다.

 

전의총은 적발된 14개 한약재 제조업체 중 13개 업체가 식약처가 GMP 적합으로 승인한 업체로 이산화황 검출 12개(34%), 잔류농약 검출 6개(16%), 카드뮴 검출 5개(14%), 납 검출 3개(8%), 곰팡이 독소(아폴라톡신) 1개, 회분 1개 등이었다고 전했다.

 

전의총은 “중금속과 잔류농약, 이산화황 등은 모두 인체 건강에 치명적인 악영향을 미칠 수 있응 유독성 물질”이라며 “국제암연구소는 카드뮴을 1급 발암물질로 분류하고 있으며 납을 인체 발암가능물질로, 아폴라톡신은 1급 발암물질로 분류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들은 “환자들이 질병을 치료하기 위해 복용하는 한약에서 유해물질들이 지속적으로 검출되고 있다”며 “결국 한약규격품 사용과 한약재 GMP 전면 의무화로 한약의 안전성을 확보하고 한약에 대한 국민신뢰를 회복시키고자 한 정부 시도가 실패로 돌아간 것을 의미한다”고 말했다.

 

이어 “정부는 지금이라도 기준치 이상의 중금속과 잔류농약이 검출되는 한약재를 국민들이 복용하지 않도록 하기 위한 모든 대책을 강구해야 하며 원료한약재 건조과정에서 필연적으로 발생하는 벤조피렌 등 발암물질에 대한 기준치도 설정해 국민건강 보호에 최선을 다해야 할 것”이라고 했다.(청년의사)

by 백발도사 | 2017/11/01 14:57 | 검증이 필요한 한방 | 트랙백 | 덧글(0)

남자가 밖에서

남자가 밖에서 일을 잘 하려면

집안이 평안해야 한다라는 말을 종종 하는데

살아갈수록 곱씹어지는 말 중 하나다.

비단 바깥일뿐만 아니라 삶의 행복과

불행이 가정에서 시작됨을 뼈져리게 느낀다.

바닷가, 해변, 해변가 - 100% 무료 고해상도 이미지 무가입 다운로드

숙모네 개집 앞에 쬐그만 강아지

두 마리가 아장아장 걸으며 놀고 있습니다.

고 귀여운 모습, 까맣게 반짝이는 눈망울에 내 마음은 떨려옵니다.

"오! 귀염둥이들! 이런 느낌을 어떤 말로 해야 하나!"

내게도 눈 맞추고 속이야기를 나눌 동무가 생겨서 기쁩니다.

누군가와 정을 나눈다는 것은 축복임을 느낍니다.

 

- 정서향의《하늘마음시절》중에서 -

by 백발도사 | 2017/11/01 14:53 | 좋은 생각 | 트랙백 | 덧글(0)

성인 ADHD


주어진 일에 집중하지 못하고 산만하고 돌발적인 행동을 하는 아이나 청소년을 “주의력 결핍 과잉행동장애(ADHD)”라고 하는데 이같은 증상을 보이는 성인도 적지 않다고 한다. 문제는 성인 ADHD 자체에 대한 인식도 낮은데다 증상도 소아/청소년 ADHD와는 좀 달라 일반인이 인지하기 어렵다고 한다.

 

소아 ADHD 소아/청소년 2명중 1명은 성인이 돼서도 증상이 지속되는 것으로 알려졌는데, 주위 가족은 물론 본인조차도 자신이 성인 ADHD 환자라는 사실을 알지 못한다. 이같은 이유에 대해 전문가들은 다른 질환이 겹쳐있기 때문이라고 한다.

 ☞ 성인 ADHD 환자의 상당수에서 우울증, 조울증, 공황장애같은 불안장애와 알콜/약물 오남용 등이 동반되어 있다고 함.

 

성인 DHD 증상은 소아/청소년 ADHD와 다르다고 한다. 소아/청소년 ADHD의 주증상중 하나는 한자리에 앉아있지 못하고 여기저기 돌아다니는 것인데 성인 ADHD에서는 이같은 증상이 거의 없다

 ☞ 전문가들에 따르면 일반인에 비해 성인 ADHD 환자는 대인관계에 있어 어려움이 있어 직장을 자주 옮기거나 실직하는 비율이 높은 것은 물론 교통사고 심지어는 자살 등의 위험도 높다도 함.

 

성인 ADHD 자가진단법⇨대답은 없다/가끔 그렇다/자주 그렇다/매우 자주 그렇다 中 선택

  1. 어떤 일의 어려운 부분을 끝내놓고 마무리를 짓지 못해 곤란을 겪은 적이 있습니까?

  2. 체계가 필요한 일을 해야할때 순서대로 진행하기 어려운 경우가 있습니까?

  3. 약속이나 해야할 일을 잊어버려 곤란한 적이 있습니까?

  4. 골치아픈 일을 피하거나 미루는 경우가 있습니까?

  5. 오래 앉아있을때 손을 만지거리거나 발을 꼼지락 거리는 경우가 있습니까?

  6. 마치 모터가 달린 것처럼 과도하게 혹은 멈출 수 없이 활동하는 경우가 있습니까?

 

(평가) 1~6번 문항에서 자주 또는 매우 자주 그렇다에 해당되는 경우 또는 4문항 이상에서 체크가 되었다면 성인 ADHD를 의심.

by 백발도사 | 2017/10/25 14:26 | 정신건강의학과 | 트랙백 | 덧글(0)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